UPDATED. 2020-12-01 12:51 (화)
수면무호흡증 치료하는 ‘양압기’ 건강보험 혜택 받기 전 준비할 것들
수면무호흡증 치료하는 ‘양압기’ 건강보험 혜택 받기 전 준비할 것들
서울스페셜수면의원과 함께하는 ‘수면 밸런스’
  • 이충희 기자
  • 승인 2018.08.29 15:09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면무호흡증 치료하는 ‘양압기’ 
건강보험 혜택 받기 전 준비할 것들
 


수면은 인생의 3분의 1을 차지합니다. 자면서 숨을 편히 쉬지 못하면 심혈관질환‧뇌혈관질환‧치매 등 여러 가지 건강 문제가 발생합니다. 이렇게 잠을 자는 중 숨을 편히 쉬지 못하는 대표적인 질환이 수면무호흡증입니다. 
수면무호흡증의 대표적인 비수술 치료법이 공기를 넣어주는 양압기입니다. 양압기가 지난 7월 1일부터 건강보험 혜택이 시작돼 환자는 기존 양압기 대여료의 20%만 부담하면 됩니다. 양압기의 건강보험 혜택을 받을 수 있는 경우를 알아보겠습니다.


▶양압기(참고자료 보건복지부)


양압기는 수면무호흡증처럼 수면 중 호흡 장애가 있는 사람에게 일정한 압력을 지속적으로 전달하는 기기입니다. 잘 때 얼굴에 착용하면 공기를 불어 넣어서 호흡장애를 개선합니다. 양압기는 크게 몸체인 기기와 얼굴에 착용하는 마스크로 구성되며 몇 가지 종류가 있습니다. 


※양압기 종류 


①지속형 양압기(continuous PAP, CPAP)


*용도 : 수면 중 숨을 들이쉬는 흡기와 내뱉는 호기에 일정한 압력을 지속적으로 전달하는 가장 보편적으로 사용되는 기기
*특징 : 흡기에 적용되는 양압은 코골이‧저호흡‧무호흡 발생을 억제하는 치료목적으로 사용. 그러나 기도폐쇄가 잘 일어나지 않는 호기 시에 적용되는 양압은 환자가 불편함을 느낄 수 있음 


②자동형 양압기(auto-titrating PAP, APAP)


*용도 : 수면 중 수면단계와 자세에 따른 호흡장애의 변화가 심한 경우 사용
*특징 : 환자의 상황에 따라 압력을 조절하는 자동조정 기능


③이중형 양압기(bilevel PAP, BiPAP)


*용도 : 주로 중추신경계 질환 등으로 인한 수면무호흡증 환자들이 사용
*특징 : 높은 압력이 요구될 때 필요하며, 흡기와 호기 압력차를 설정 가능 


※양압기 마스크 종류 


①코형(Nasal)]
②콧구멍형(Pillow)
③안면형(Full face)


▶양압기 건강보험 적용 받으려면 


양압기의 건강보험 적용을 받으려면 우선 1년 이내에 실시한 수면다원검사 결과지를 반드시 첨부해야 합니다. 


※양압기 건강보험 적용 대상 


1. 수면무호흡
2. 신생아의 수면무호흡
3. 신생아의 기타 무호흡


※건강보험 적용되는 양압기 품목


-양압기 대여료 : 종류에 따라 월 1만5200원∼2만5200원
-마스크 : 1만9000원(1년에 1개)


※환자상태에 따라 양압기 사용에 적응하지 못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때문에 최초 90일 동안 ‘일정 기준’ 이상 사용이 가능한지 확인해 보고 그 결과에 따라 지속적으로 건강보험 혜택을 받도록 했습니다. 일정 기준은 30일 연속 하루 4시간 이상 사용한 날이 70% 이상일 때입니다.    

 
▶양압기 건겅보험 혜택 받는 기준  


※일반인 


수면다원검사 결과 무호흡·저호흡 지수가 15 이상이거나 또는 5 이상이면서 아래의 어느 하나에 해당해야 한다.


-불면증주간졸음
-인지기능 감소
-기분장애
-고혈압
-빈혈성 심장질환
-뇌졸증의 기왕력
-산소포화도 85% 미만


※12세 이하 소아


수면다원검사 결과 무호흡·저호흡 지수가 5 이상이거나 또는 1이상이면서 아래의 어느 하나에 해당해야 한다.


-불면증
-주간졸음
-부주의-과행동증
-아침두통
-행동장애
-학습장애
-산소포화도 91% 미만


※2세 이하의 영유아이거나 선천이상 기형이나 신경발달 지연으로 수면다원검사를 실시할 수 없는 경우는 수면 중 이산화탄소 분압 검사 결과지와 환자 상태에 대한 의사소견이 필요합니다.


▶양압기 잘 사용하는 방법 


-검사를 통해 본인에게 맞는 양압기의 적정 압력을 찾는다.
-잠들기 전 양압기에 적정 압력을 입력하고 마스크를 착용한다.
-마스크‧호스‧머리끈은 얼굴에 맞게 조정해서 양압기 바람이 새지 않게 한다.
-마스크는 착용 후 살짝 들었다 놓으면 얼굴에 잘 밀착된다.
-총 수면 시간의 약 70%를 착용해야 효과가 있기 때문에 자는 도중 벗지 않는다.
-양압기 사용 후 보름 정도 지났을 때 가슴이 뻐근할 수도 있는 것은 평소와 달리 높은 압력의 공기를 마시기 때문이다. 이 땐 의료진과 상의해 압력을 조절한다. 
-양압기 사용 시 입이 마르거나 목이 아플 수도 있다. 입으로 호흡하는 습관 때문인데, 구강호흡습관을 줄이면 개선된다.


▶무분별한 ‘자동형 양압기’ 사용 오히려 역효과


양압기 치료가 건강보험 혜택을 받을 수 있게 되면서 처방이 점차 늘고 있습니다. 하지만 자동형 양압기를 잘 못 사용하면 치료 효과가 떨어질 뿐만 아니라, 적응에 실패해서 치료시기를 놓칠 수 있습니다. 때문에 환자에겐 수면다원검사를 통해 적정한 압력을 처방받아 사용하는 수동 양압기로 치료하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자동형 양압기 사용 시 주의사항 


자동형 양압기는 착용자의 수면무호흡이 나타날 때 이것을 감지해서 공기를 공급해 무호흡만 없애줍니다. 숙면을 취하기 위한 뇌파까지 맞추진 못합니다. 또 수면 시 심박동수, 산소 포화도, 근육 이완 등도 고려하지 못합니다. 
때문에 자동형 양압기 압력이 수면다원검사로 측정한 것보다 약할 수 있고, 뇌파를 안정하게 유지하는 점에서도 한계가 있습니다. 이런 이유로 미국수면학회는 자동형 양압기 치료 가이드를 규정하고 함부로 사용하는 것을 경고합니다.


※미국수면의학회 자동형 양압기 사용 권고 사항


-수면무호흡증을 진단하는 수면다원검사 없이 사용하지 않는다.
-자동 양압기 사용이 어렵거나 증상 개선이 해결되지 않은 경우 양압기 압력 측정 검사를 반드시 진행해서 수동으로 압력을 설정한 후 사용한다. 
-아래와 같은 경우 자동 양압기를 사용하지 않는다.


*심장질환, 만성폐쇄성폐질환(COPD) 등 폐질환이 있을 때
*수면다원검사에서 산소포화도 저하가 동반된 저환기 증후군일 때 
*코를 골지 않는 수면무호흡 환자일 때 (코골이 수술 후 코를 골지 않는 환자도 포함)
*수면다원검사에서 중추성 수면무호흡증으로 진단 받았을 때 
(중추성 수면무호흡증은 기도 등 호흡기의 이상은 없지만 수면 시 호흡을 정상적으로 유지하고 조절하는 뇌의 호흡 중추가 불안정해서 나타남)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서명민 2020-03-16 10:02:44
위 마스크 사진 중에 코형(Nasal)과 콧구멍형(Pillow) 사진이 서로 뒤바뀐 것 같은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