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2-13 19:06 (목)
노인성 잠꼬대 위험 줄이고 개선하는 법
노인성 잠꼬대 위험 줄이고 개선하는 법
  • 수면자문의원 한진규 원장
  • 승인 2018.10.02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인성 잠꼬대 위험 줄이고 개선하는 법 

렘수면 행동 장애가 심하면 정확한 진단을 위해 수면다원검사 등이 필요할 수 있습니다. 잠꼬대를 심하게 하는 렘수면 행동 장애가 있으면 자면서 움직이기 때문에 다칠 수 있습니다. 때문에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잠자리를 정리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잠자리 근처에 유리창이나 깨지는 물건이 있으면 깨지지 않게 조치한다.  
-잠 잘 때 행동이 크면 침대보다 바닥에서 잔다. 
-잠자리 온도는 숙면에 도움이 되는 약 22도가 적당하다. 
-잠자리는 건조하지 않게 습도를 약 50%로 유지한다.  
-낮에 30분 정도 가볍게 운동하거나 햇빛을 쬐면 밤에 숙면을 돕는다. 
-잠들기 전 반신욕을 30분 정도 하면 근육과 교감신경이 이완돼 숙면을 돕고, 잠꼬대와 꿈을 줄일 수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