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2-02 11:15 (수)
우리 아이 장(腸)‧정서 발달 위한 ‘배변 훈련’ 적정 시기 & 방법
우리 아이 장(腸)‧정서 발달 위한 ‘배변 훈련’ 적정 시기 & 방법
힐팁·강동경희대병원 공동기획 - 건강 다이어리
  • 이충희 기자
  • 승인 2020.10.28 11: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 아이 장(腸)‧정서 발달 위한
‘배변 훈련’ 적정 시기 & 방법 


유아기 때 잘 형성된 ‘배변 습관’
장(腸)‧정서 발달 & 평생 건강 주춧돌 

※유아의 배변 습관 발달 과정 
배변→낮 배뇨→밤 배뇨

※배변 훈련
-유아가 기저귀를 떼고 배변 기구에서 대‧소변을 가리게 돕는 과정
-일상적인 배변 습관이 만들어지려면 적어도 2~3개월 소요 


너무 이른 시기에 배변 훈련 무리하게 진행하면?  
‘항문성 성격장애’ 가능성↑

※항문성 성격장애 2가지 유형 
① 연필 등 물건을 아주 똑바로 정렬해야 하는 강박증 발생  
② 위생 개념이 없어서 항상 지저분한 생활환경 유지 

“아이에게 부담을 주는 배변 훈련은 성인이 된 뒤 강박적이고 융통성 없는 성격을 갖게 한다”  (정신 분석가 프로이트)


※강압적 배변 훈련이 아이에게 미치는 문제
1. 배변 저항
2. 소아 변비 발생
3. 점점 늘어나는 대장
4. 변비 지속 시 장기간 치료

※소아 변비의 악순환  
-며칠 만에 딱딱하고 굵은 변을 보며 항문 상처 발생
-아이는 지속적으로 배변 기피 
-변이ㅏ 조금씩 흘러나와서 요로·피부 감염


※아이의 장(腸) 성장 및 배변 훈련 적정 시기
-생후 15~16개월에 방광 조절 능력 생겨
-약 18개월에 장의 움직임 자각 
-배‧항문 근육 발달하는 약 24개월부터 배변 훈련


※배변 훈련 시기 가늠할 수 있는 아이의 ‘행동 신호’
-대·소변 보는 흉내를 낸다 
-대·소변 본 기저귀 착용을 싫어한다 
-2~3시간 동안 용변을 참는다 
-스스로 옷을 입고 벗을 수 있다 

※아이에게 부담 주지 않는 배변 훈련법
-배변훈련 시작 전 응가·쉬야 등의 단어가 익숙해지게 한다
-인형의 기저귀를 갈아주는 놀이로 함께 연습한다 
-첫 배변훈련은 하루 종일 집에 있는 날로 정한다 
-변의를 느낄 때 자연스럽게 변기로 유도한다
-변기에 앉으면 대변이나 변기를 소재로 게임‧노래를 한다
-또래나 부모가 변기를 사용하는 모습을 보여준다
-잘 때를 제외하고 기저귀를 채우지 않는다
-배변훈련으로 배변에 성공하면 많이 칭찬한다


유‧소아 변비
방치하면 점차 장이 늘어나서 성인이 된 후 삶의 질이 떨어집니다 
아이가 3일 이상 변을 못 보면 진료를 받는 것이 좋습니다

도움말 : 강동경희대병원 소아청소년과 김태형 교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