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7-02 18:00 (목)
겨울철 단골손님 ‘피부 건조증’ 발생 과정과 개선 방법
겨울철 단골손님 ‘피부 건조증’ 발생 과정과 개선 방법
  • 최수아 기자
  • 승인 2020.01.13 17: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겨울철 단골손님 ‘피부 건조증’ 
발생 과정과 개선 방법


기온 낮고 건조한 겨울에 찾아오는
‘피부 건조증’
 
-체내 수분 적고 피지 분비 기능 떨어진 40‧50대 이후 많아
-잘못된 생활습관으로 젊은층에서도 발생
 
※겨울철 건조해진 피부의 반응
-수분 유지 위해 ‘각질층’ 생성
-습도 50~60% 지속되면 각질층 유지
-습도 50% 이하로 떨어지면 각질층 들뜨고 갈라져
 
※피부 건조증 악화 과정
-피부의 수분‧지질 감소
-피부 당기고, 조이는 느낌 및 가려움증 발생
-피부를 긁으면서 가려움증 악화
-피부 상처 발생 및 세균 감염 위험
-피부 각질층 갈라지는 균열 및 따가움‧통증 발생
-피부 홍반 심해지면서 붓고, 진물 나는 ‘건성습진’으로 악화
 
※피부 건조증 & 건성습진 잘 발생하는 신체 부위
-정강이
-팔‧다리가 구부려지고 펴지는 곳
-골반‧허리
-옆구리
-손등
 

※피부 건조증 치료 단계
①염증 없고 건조하기만 할 때
-보습제의 잦은 사용만으로도 개선
-목욕 후 바로 목욕기름(bath oil) 등 유제‧연화제 바르기
 
②피부 갈라지고 가려움증 동반될 때
-가려움증 완화시키는 항히스타민제 복용
-보습제와 함께 피부 병변 부위에 아주 약한 국소 스테로이드제 사용
 

※피부 건조증 완화 돕는
생활습관 및 환경 개선
 
-피부에 보습제 충분히 바르기
-가습기 사용해 실내 습도 50~60%로 유지
-과도한 난방 피하고, 실내온도는 변화가 크지 않게 관리
-목욕 시간‧횟수 줄이고 때 밀지 않기
-너무 뜨거운 물로 목욕하지 않기
-목욕할 땐 순한 비누와 약산성 합성 세정제 사용
-신체 수분 배출하는 알코올‧카페인 섭취 줄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