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12 18:26 (금)

힐팁 동영상 콘텐츠‘네이버 지식백과’ & ‘다음카카오 다음백과’에서도 만날 수 있습니다.

태어나자마자 못 들어요 우리 아기 ‘유전성 신생아 난청’
태어나자마자 못 들어요 우리 아기 ‘유전성 신생아 난청’
  • 정별 기자
  • 승인 2024.02.19 1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어나자마자 못 들어요 
우리 아기 ‘유전성 신생아 난청’ 

이제 막 태어난 소중한 아기. 하지만 엄마‧아빠의 사랑스런 목소리를 못 들을 수도 있습니다. ‘신생아 난청’ 때문입니다. 신생아 1000명 당 1~3명은 청각장애가 있는 것으로 보고됩니다. 원인의 약 50%는 유전자 돌연변이에 따른 유전성입니다. 엄마 또는 아빠에게 GJB2 유전자, SLC26A4 유전자 등 난청 유전자가 있으면 나타날 수 있습니다. 아기의 유전성 난청 확률은 결혼‧임신 전에 난청 가계도와 혈액‧청력 검사 등으로 산출할 수 있습니다. 특히 출생 직후 청각검사를 시행해서 난청이 발견되면 1~3개월 간격으로 다시 확인합니다. 이후 3~6개월부터 청각재활을 시작합니다.

취재 도움 : 소리이비인후과 박홍준 원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