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2-20 12:08 (화)

힐팁 동영상 콘텐츠‘네이버 지식백과’ & ‘다음카카오 다음백과’에서도 만날 수 있습니다.

‘자기공명영상(MRI)’ 검사 제대로 받기 ②
‘자기공명영상(MRI)’ 검사 제대로 받기 ②
호흡 중요한 '상복부 MRI'
  • 정별 기자
  • 승인 2023.06.26 14: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기공명영상(MRI)’ 검사 제대로 받기 
② 호흡 중요한 '상복부 MRI' 


※ 상복부 MRI로 검사하는 장기 

-간
-췌장
-담도
-신장


※ 상복부 MRI 검사 전 준비 

① 금식 
-물을 포함해서 6시간 이상 금식합니다.
-혈압약은 소량의 물로 복용해도 됩니다.

② 채혈 
-혈액 검사 처방이 있으면 MRI 검사 1시간 30분 전에 채혈실에서 진행합니다.


※ MRI 검사 진행 중 가장 중요한 ‘호흡’

-정확한 진단을 위해 호흡 방법이 중요합니다. 
-안내방송에 따라 편안한 마음으로 진행합니다.

※ 상복부 MRI ‘호흡 방법’
-MRI 검사 중 호흡은 일정한 깊이와 속도를 유지합니다.
-호흡을 하면서 한숨을 쉬거나, 수면을 취하면 안 됩니다.
-안내에 따라 숨을 내쉰 상태로 15초 동안 숨을 참습니다.

STEP1. 숨을 들이마신다
STEP2. 숨을 내쉰다
STEP3. 숨을 15초간 참는다


[Check!] 조영제 주입 후 호흡 가장 중요

-조영제 주입 직후 호흡을 잘 참는 것이 매우 중요합니다.
-간혹 조영제 주입 후 숨이 차거나, 가슴이 조이는 듯한 느낌을 받을 수 있습니다.
-조영제의 일시적인 정상 반응으로서 놀라지 말고 끝까지 숨을 잘 참아야 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