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17 14:39 (금)

힐팁 동영상 콘텐츠‘네이버 지식백과’ & ‘다음카카오 다음백과’에서도 만날 수 있습니다.

미세먼지‧황사 심한 날 자주 외출하면 ‘돌연사’ 위험↑
미세먼지‧황사 심한 날 자주 외출하면 ‘돌연사’ 위험↑
‘심근경색증 & 심인성 쇼크’ 발생 증가‧‧‧연관성 규명 
  • 조승빈 기자
  • 승인 2024.04.12 13: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 : 123RF.com]
[출처 : 123RF.com]

미세먼지‧황사‧오존 등으로 대기 오염이 심한 날 자주 외출하면 돌연사 주요 원인인 급성 심근경색증 발생률이 높아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고려대 구로병원 심혈관센터 나승운 교수 연구팀(박수형 교수, 차진아 연구원, 최세연 연구교수)은 장기간 고농도 대기 오염에 노출되면 ST절 상승 심근경색(STEMI)과 합병증인 병원 내 심인성 쇼크 발생률이 증가한다는 사실을 확인했다고 12일 밝혔다.

관련 논문 세계적인 과학학술지 네이처(Nature)가 출간하는 SCI급 국제학술지인 ‘사이언티픽 리포트(Scientific Reports)’에 최근 게재됐다.

급성 심근경색증은 아시아 태평양 지역에서 주요 사망 원인이며, 대기 오염은 급성 심근경색을 유발하는 환경 요인 중 하나다.

기존에 보고된 대부분 연구에선 주로 단기간의 대기 오염 노출과 급성 심근경색 사이의 연관성을 조사에 집중하고, 사망률 및 전반적인 임상 결과만을 분석했다.

구로병원 연구팀은 기존 연구에서 더 나아가 장기간의 고농도 대기 오염 노출이 ‘ST절 상승 심근경색(STEMI)’과 ‘비ST절 상승 심근경색(NSTEMI)’ 발병에 미치는 영향을 비교 분석했다.

‘ST절 상승 심근경색’은 심장의 큰 혈관이 혈전 또는 강력한 혈관 수축 등의 원인으로 막혀서 발생하는 심근경색증이다.

증상이 나타난 후 신속하게 막힌 혈관을 재개통하는 것이 중요하다. 아울러 ‘비ST절 상승 심근경색’과 구분해서 향후 합병증을 최소화할 수 있는 치료제를 선택해야 한다.

연구팀은 질병관리청 국립보건연구원, 대한심장학회 지원을 통해 구축한 한국인급성심근경색 레지스트리(KAMIR-NIH)에 2006년 1월부터 2015년 12월 사이에 신규 등록된 19세 이상 급성 심근경색 환자 4만5619명을 분석했다.

연구 대상자들에게 흉통‧호흡곤란 등 심근경색증 관련 증상이 처음 발생한 날 전날의 1년 평균 대기 오염 농도를 분석했다. 1년 평균 대기 오염 농도는 환경부에서 제공하는 시간별 대기 오염 농도 데이터를 이용했다.

그 결과 단위 면적 당 대기 오염 농도 증가는 비ST절 상승 심근경색 보다 ST절 상승 심근경색 발병에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고농도 미세먼지(PM10)에 장기간 노출될 때 ST절 상승 심근경색 발생 위험이 0.9% 증가한 것으로 분석됐다. 

이와 함께 고농도 미세먼지(PM10)와 이산화황(SO2)에 노출되면 병원 내 심인성 쇼크 합병증 발생 위험이 각각 △3.3% △10.4% 높아진다는 것도 확인했다. 즉 대기 오염 노출이 심인성 쇼크 합병증 위험 요소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것을 규명한 것이다. 

심인성 쇼크는 급성 심근경색 환자의 5~13%에서 발생하는 것으로 보고된다. 적절한 치료를 받아도 예후가 좋지 않아서 병원 내 사망률은 20~40%, 1년 사망률은 최대 50%에 이른다.

※ 심근경색증 주요 증상 ‘가슴통증 & 호흡곤란’(힐팁 DB)
-통증이 가슴을 쥐어짜는 듯 찾아온다
-주로 가슴 정중앙 또는 약간 왼쪽에 발생한다
-통증은 왼쪽 어깨와 팔까지 이어지기도 한다
-흉통은 30분 이상 길게 지속할 수도 있다
-대부분 호흡곤란과 함께 동반해서 나타난다

나승운 교수는 “이번 연구는 대기 오염 노출과 ST절 상승 심근경색 및 비ST절 상승 심근경색과의 장기적인 연관성을 비교했다는 점에서 학술적 의미가 있다”며 “대기오염 노출이 심인성 쇼크 발생을 증가시키는 만큼 고농도 대기 오염 노출을 줄이는 것이 잠재적인 심근경색 발생과 사망률을 낮추는데 중요하다는 것을 시사하는 연구”라고 강조했다.

박수형 교수는 “최근 장기적인 대기 오염 노출이 심혈관 질환에 미치는 영향에 대한 연구가 늘고 있다”며 “이번 연구는 아시아 태평양 지역에서 대기오염 노출과 ST절 상승 심근경색 및 비ST절 상승 심근경색과의 장기적인 연관성을 비교‧입증한 최초의 연구”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