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1-14 19:52 (수)
국립암센터, 정보보호(ISMS) 인증 획득
국립암센터, 정보보호(ISMS) 인증 획득
공공보건의료기관으로 처음‧‧‧“고객정보 안전하게 보호”
  • 조승빈 기자
  • 승인 2018.11.06 11: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암센터(원장 이은숙)가 공공보건의료기관으로선 처음으로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의 정보보호관리체계(Information Security Management System, 이하 ISMS) 인증을 받았다고 6일 밝혔다.

의료기관은 민감한 질병정보 등 개인정보가 끊임없이 수집·저장·이용 된다. 때문에 외부로부터 해킹이나 개인정보 유출 등 보안 위협에 대해 선제적인 예방과 체계적인 대응이 가능한 높은 정보보호 수준이 필수적이다.

이와 관련 국립암센터는 최근 주요 정보 시스템인 통합의료정보시스템과 대표 홈페이지에 대해 KISA로부터 ISMS 인증을 획득했다.

이 인증을 받으려면 관리과정 5개 분야, 정보보호 대책 13개 분야, 인증기준 104개의 적합성 평가를 모두 통과해야 한다.

국립암센터는 지난해부터 외부전문가 컨설팅과 자체 정보보호 활동을 추진해 까다로운 모든 보안 요건을 충족해서 인증마크를 받았다.

국립암센터 정보전산팀 황보율 팀장은 “국립암센터는 종합병원이어서 ISMS 의무인증 법적 대상이 아님에도 공공의료기관 최초로 인증을 획득해 의미가 깊다”며 “ISMS 인증을 통해 개인정보를 더욱 안전하게 보호하고, 스마트하고 편리한 고객 맞춤형 서비스를 확대 제공하는 기반을 마련한 것”이라고 의의를 소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