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7-23 16:54 (화)

힐팁 동영상 콘텐츠‘네이버 지식백과’ & ‘다음카카오 다음백과’에서도 만날 수 있습니다.

[여성건강 Y] 청소년기부터 시작하는 ‘난소 낭종’
[여성건강 Y] 청소년기부터 시작하는 ‘난소 낭종’
조기 발견 위해 기억해야 할 증상
  • 황운하 기자
  • 승인 2023.01.02 19: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소년기부터 시작되는 ‘난소 낭종’
조기 발견에 도움 되는 주요 증상

여성은 임신‧출산과 관련 있는 생식 기관에 종양이 생기면 불안할 수밖에 없습니다. 그 중 한 곳이 난자를 만들어 보관하는 난소입니다.

다행히 난소 종양의 80~90%는 양성입니다. 양성 종양 중에서도 물혹으로 알려진 ‘난소 낭종’이 많습니다. 난소 낭종은 생명을 위협하진 않지만 환자가 청소년기부터 시작해 20대부터 점차 늘기 때문에 이른 시기부터 관심을 갖는 것이 중요합니다.

▶난소

난소는 여성 골반 속 자궁의 양옆에 있습니다. 난자를 생산하고 여성호르몬을 분비하는 생식기관입니다. 난소는 월경주기에 맞춰 배란을 일으킵니다.

※난소 특징
-건강한 난소 길이 약 3~5cm, 무게 7~10g
-소아기에는 작고 긴 모양
-사춘기에는 점차 커져서 아몬드 모양
-폐경 후 다시 크기가 작아짐
-먹는 피임약, 성선자극호르몬 분비호르몬, 배란 유도제 등 약물 때문에 난소 기능이 촉진 및 억제되고, 크기도 변함

▶난소 악성‧양성 종양

난소에는 다양한 종류의 종양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크게 악성과 양성 종양으로 나눕니다. 악성 종양은 난소암입니다.

다행히 난소 종양의 대부분은 양성이어서 생명을 위협하진 않습니다. 그중 대표적인 것이 난소 낭종입니다.

난소 낭종은 대부분 주기적으로 배란을 하는 20~40대 가임기 여성에서 발생합니다. 젊은 여성의 15~20%에서 나타나는 것으로 보고되며, 어린이나 사춘기에도 겪을 수 있습니다.

▶환자 10명 중 1명 25세 미만

물혹의 일종인 난소 낭종이 왜 생기는지 아직 명확하게 밝혀지지 않았습니다. 서구화된 생활습관, 스트레스 등의 영향으로 호르몬에 문제가 생겨서 발생하는 것으로 추측합니다.

특히 배란 과정에 문제가 있거나 외부 자극으로 내장기관의 표면을 덮고 있는 상피세포가 난소 내부로 함몰되면서 낭종이 만들어지고, 이곳에 액체가 고여 점점 커진다는 주장이 설득력을 얻고 있습니다.

난소 낭종은 청소년기부터 결혼 전에 이르는 나이에 환자가 늘기 시작합니다.

▶초기 자각 증상 없어서 발견 힘들어

난소는 조용한 신체 기관 중 하나입니다. 종양이 생겨도 뚜렷한 자각 증상이 없어서 조기 발견이 어렵습니다.

대부분 종양의 크기가 커져서 만져지거나 통증이 있어야 병원을 찾습니다. 난소 낭종의 크기가 커지면 주변 장기를 압박해서 소화불량, 아랫배 압박감과 통증을 느낍니다. 생리 불순, 생리통도 발생합니다.

난소 낭종은 생리 주기에 따른 호르몬 변화로 3~6개월 내에 자연적으로 좋아지기도 합니다. 난소 낭종으로 수술이 필요한 경우는 많지 않습니다.

하지만 난소를 살리지 못하고 제거하는 경우가 종종 생깁니다. 드물게 자연적으로 낭종이 터지는 경우도 있습니다. 이때 낭종 내용물이 뱃속에 퍼져서 배 전체에 통증을 일으키거나 출혈이 멈추지 않아 위험할 수도 있습니다.

tip ‘난소 낭종’ 의심 증상
-직경이 7~8cm 이상 커지기 전에는 대부분 특별한 증상이 없다.  
-생리가 불규칙하다.
-아랫배에 혹이 만져진다.
-아랫배에 통증과 압박감이 있다.  
-배가 꼬이는 것 같은 급작스런 복통이 있다.  
-소화불량이 있다.
-불규칙한 자궁출혈이 있다.
-대‧소변 시 불편감이 있다.

▶청소년기부터 관심 갖는게 바람직

난소 낭종은 환자가 늘기 시작하는 청소년기부터 관심을 갖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난소 낭종은 초음파 검사로 확인할 수 있습니다. 만약 암이 의심되면 조직검사를 통해 확진을 합니다. 청소년기와 젊은 20대부터 점차 증가하는 난소 낭종 같은 종양은 대부분 양성입니다.

하지만 폐경기 이후 여성의 난소 종양은 악성 종양 위험도가 증가하기 때문에 적극적인 검사와 치료가 필요합니다.

tip 수술이 필요한 난소 낭종
-가족이나 본인이 유방암‧자궁내막암‧난소암 등을 앓았던 경우
-낭종의 크기가 점점 커지는 경우
-향후 임신에 영향을 주거나 난임‧불임의 원인이 될 가능성이 있는 경우
-악성의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는 경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