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7-05 10:22 (화)
국내 사망 원인 3위 ‘폐렴’ 고위험군 & 예방‧관리 방법
국내 사망 원인 3위 ‘폐렴’ 고위험군 & 예방‧관리 방법
  • 이경호 기자
  • 승인 2022.06.20 12: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사망 원인 3위 ‘폐렴’ 
고위험군 & 예방‧관리 방법  


※ 폐에 염증 생긴 ‘폐렴’
-2020년 통계청 사망원인통계 3위
-인구 10만 명 당 폐렴 사망자 43.3명 


※ 폐렴 발병 원인 
-폐렴구균 등 박테리아 감염 
-인플루엔자, 호흡기 세포융합바이러스, 라이노바이러스 등 바이러스성 감염
-토양‧곰팡이 등에 의한 진균성 감염

※ 최근 5년간 폐렴 진료 환자
(건강보험심사평가원 통계)
-2017년 138만0730
-2018년 134만5780
-2019년 141만3932
-2020년 87만3663
-2021년 51만3065

[Check!]
증가하던 폐렴 환자가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감염관리 활동으로 2020년 부터 감소


※ 감기와 비슷한 폐렴 초기 증상 
-심한 기침·가래·오한 증상이 일주일 이상 지속한다
-누렇고 냄새나는 가래가 나온다
-발열이 심하다
-숨찬 증상이 동반된다


※ 면역력 낮은 폐렴 고위험군
-고령자
-심혈관 질환자
-당뇨병 환자
-말기 암 환자
-항암 치료 환자 


※ 사망도 부르는 치명적인 ‘폐렴’ 
   예방 & 관리법
-65세 이상, 만성 질환자는 폐렴구군 백신 접종
-손 씻기, 마스크 착용, 주변 청결 등 개인위생 지키기
-걷기 운동 등 유산소 운동으로 호흡 근력 강화 


※ 기억하세요!
폐렴이 심하면 폐 전체에 염증이 퍼져서 폐 기능 장애가 생기고, 결국 호흡부전으로 사망할 수 있습니다. 때문에 예방과 조기 치료가 중요합니다.

도움말 : 가천대 길병원 호흡기내과 정성환 교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