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5-20 14:38 (금)
가정 상비약 ‘아스피린’? 뇌출혈 등 부작용 부르는 위험한 양면성
가정 상비약 ‘아스피린’? 뇌출혈 등 부작용 부르는 위험한 양면성
  • 최성민 기자
  • 승인 2022.05.11 0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정 상비약 ‘아스피린’? 
뇌출혈 등 부작용 부르는 위험한 양면성 

▶ 
열이 많이 날 때
갑자기 두통이 생겼을 때
심혈관 질환을 예방할 때 

팔방미인처럼 사용하는 약  
‘아스피린’

※ 알려진 아스피린 효능
-해열
-진통
-소염
-혈소판 활성 억제
-심‧뇌혈관 질환 위험 감소


‘아스피린’ 
건강에 이롭기만 하다?

※ 심‧뇌혈관 질환 예방 효과
* 심근경색증‧뇌졸중 등 심뇌혈관 질환 병력이 있는 경우 : 있음
* 심‧뇌혈관 질환 병력이 없는 경우 : 출혈 부작용으로 논란 중   

※ 피를 물게 하는 아스피린의 혈소판 억제 작용 양면성
  출혈 부작용 vs 심뇌혈관 질환 예방

① ASCEND 연구 
-표본 : 1만5480명의 당뇨병 환자 
-방법 : 1일 100mg 아스피린 복용
-결과 : 출혈 29%↑ & 주요 심혈관질환 12%↓

② ARRIVE 연구
-표본 : 1만2546명의 중증도 심혈관 질환 위험도 보유자 
-방법 : 1일 100mg 아스피린 복용
-결과 : 출혈 2배↑ & 주요 심혈관 질환 유의한 반응 없음

③ ASPREE 연구
-표본 : 1만9114명의 70세 이상 건강한 노인 
-방법 : 1일 100mg 아스피린 복용
-결과 : 출혈 38%↑ & 주요 심혈관 질환 유의한 반응 없음

※ 심혈관 질환 일차 예방 목적의 ‘아스피린’ 사용 진료 지침
(미국질병예방서비스 태스크포스(USPSTF) 2022년 4월)

-60세 이상 성인은 일차 예방을 위해서 사용하지 말것
-40~59세 성인에서 10년 동안 심혈관 질환 발생 위험이 10% 이상인 고위험 환자의 경우에만 사용 권고


※ 기억하세요!
나이와 아스피린 출혈 부작용 발생률은 비례합니다. 고령일수록 심뇌혈관 질환 발생률과 함께 출혈 위험도 증가하기 때문에 아스피린 복용에 신중해야 합니다. 발치‧내시경 시술 시 아스피린 복용을 잠시 중단하는 것은 출혈 우려 때문입니다. 출혈 부작용 때문에 손·발에 멍도 쉽게 듭니다. 
심혈관 질환 예방을 위한 아스피린 복용이 건강한 성인에게는 득보다 실이 많을 수 있다는 것을 알아야 합니다. 특히 동양인은 서양인보다 아스피린에 대한 출혈 위험이 더 높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즉 건강한 한국인은 아스피린을 복용하지 말아야 하며, 60세 이상 고령은 복용 전 의료진과 상의해야 합니다.

도움말 : 경희대병원 심장혈관센터 김원 교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