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1-27 22:53 (수)
위암 수술 환자 영양 문제 개선하는 식사요법 & 영양관리
위암 수술 환자 영양 문제 개선하는 식사요법 & 영양관리
힐팁·경희대병원 공동기획 ‘건강 노트’
  • 최수아 기자
  • 승인 2021.01.13 17: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암 수술 환자 영양 문제 개선하는 
식사요법 & 영양관리


국내서 환자 가장 많은 암 ‘위암’
신규 암 환자 23만2255명 중 위암 2만9685명12.8% 차지 1위
 (* 2017년 국가암등록통계) 


※위암에 따른 위 절제술 후 신체 변화 & 합병증  
-위 저장 공간 감소
-소화·흡수력 저하
-체중감소
-빈혈   
-덤핑증후군


위암 환자의 영양 문제 줄이는  
식사요법 & 영양관리

※ 위암 수술 후 식사요법 

① 식사는 자주, 소량씩
-수술 후 식사는 원활한 소화를 위해 소량씩 자주(1일 6회 이상), 천천히(20분 이상) 한다
-식사는 미음→죽→된죽→쌀밥→잡곡밥 순으로 단계적으로 한다 
-식사량과 시간은 환자의 소화력에 맞춰서 점차 개선한다
-최종적으로 일반적인 식사에 도달하는 것이 중요하다 

② 양질의 단백질 섭취
-빠른 회복과 건강한 세포 형성을 위해 양질의 단백질 식품을 섭취한다
-매끼 고기‧생선‧두부‧달걀 등을 1~2가지 종류 챙겨 먹는다

*언더라인
떨어진 소화기능을 위해 육류는 질긴 부위를 제거하고 살코기 위주로 섭취한다
 
③ 부드럽고 익힌 채소 섭취
-채소는 섬유질이 많고, 질긴 종류를 피한다
-가지‧무‧애호박 등 부드럽고 익힌 채소 위주로 섭취한다
-잘게 다져서 먹으면 위에 부담을 줄일 수 있다

④ 자극적인 음식 피하기
-위를 자극하는 맵거나 짠 음식, 너무 차거나 뜨거운 음식을 피한다

⑤ 기름진 음식 줄이기
-수술 후 위산 분비가 감소해 소화·흡수 기능이 약해진다
-당분‧기름기가 많은 음식을 먹으면 설사를 할 수 있다
-기름기가 많은 음식보다 살코기 위주로 섭취한다

*언더라인
유당이 포함된 우유는 섭취를 피하거나 데워서 먹어야 합니다

※ 위암 수술 후 합병증 & 예방법

① 체중감소 
위 절제 수술 후에는 심리적인 두려움, 빠른 복부 팽만감 등으로 음식 섭취량이 감소합니다. 이런 이유로 체중감소 및 영양 문제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 예방하려면 
-영양죽, 부드럽고 촉촉한 빵, 크래커, 삶은 감자, 유제품, 과일, 무가당 주스 같은 간식을 소량씩 자주 섭취한다
-영양보충음료는 탄수화물‧단백질‧지방 등의 영양소가 골고루 함유돼 있어서 식사량이 부족할 때 섭취한다

② 덤핑증후군
위 절제 수술 후에는 위 용량이 줄어듭니다. 때문에 식사 후 소화되지 않은 음식물이 한꺼번에 급격히 장으로 빠르게 내려갑니다. 이 같은 현상으로 오심‧구토‧현기증 등이 발생하는 것이 덤핑증후군입니다.
 
※ 예방하려면  
-부드러운 음식 중심으로 소량씩 자주, 꼭꼭 씹어서 천천히 섭취한다 
-식후 30분 정도 편안한 자세를 유지해서 음식물 통과 속도를 감소시킨다
-식사 중에는 물‧국물 등 수분을 많이 섭취하지 않는다
-수분은 식전·후 30~60분 정도에 섭취한다
-가급적 설탕‧꿀‧초콜릿처럼 당분이 많은 식품 섭취를 피한다 

③ 빈혈 
위암 환자는 △위 모두 절제 △수술 시 많은 출혈 △수술 후 철분 섭취 부족 △위 산도 저하 △음식의 소장 통과 시간 단축 등으로 빈혈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 예방하려면
-달걀 노른자, 육류, 생선, 푸른 잎채소, 해조류 등 철분이 풍부한 음식을 섭취한다


위암 환자 회복 돕는 추천 레서피
‘단호박 계란찜’

※재료
미니 단호박 1개, 달걀 3개, 맛술 2큰술, 영양보충음료 5큰술, 소금 소량, 후춧가루 소량

※조리법  
① 단호박 속의 씨는 숟가락을 이용해 제거한다
② 달걀 3개를 볼에 넣고 영양보충음료 5큰술, 맛술 2큰술, 소금과 후춧가루를 넣어 섞는다
③ 찜기를 사용해 중불에서 30~40분 찐 후 먹기 좋은 크기로 썰어 섭취한다


도움말 : 경희대병원 영양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