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2-02 11:15 (수)
평생 반점 남을 수 있는 ‘어루러기’ 원인 & 치료
평생 반점 남을 수 있는 ‘어루러기’ 원인 & 치료
  • 최성민 기자
  • 승인 2020.11.09 1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생 반점 남을 수 있는 
‘어루러기’ 원인 & 치료 


‘어루러기’
피부가 얼룩덜룩해진 여름의 흔적 

※어루러기 발병 원인 
-피부에 번식하는 곰팡이 ‘호모균’ 감염
-대부분 덥고 습한 환경에서 많이 발생
-여름철 땀 많이 흘리는 젊은 사람에게 많아 
-열대지방에선 인구의 30~40% 감염

※어루러기 특징 
-흰색‧갈색 등을 띄는 다양한 크기의 반점 
-피부 표면에 미세한 각질 생성
-가려움증 같은 자각증상 거의 없어
-만성화되면 여름에 악화하고 가을‧겨울에 개선 


※어루러기 잘 생기는 신체 부위
 피지선이 많은 몸통 상부 

-겨드랑이 
-등 
-가슴 
-목 

※어루러기 방치하면
-원인 균에서 생산되는 물질이 피부 멜라닌 색소 형성 억제
-피부 탈색돼 오랜 기간 또는 영구적으로 반점 남아


어루러기 
날씨 서늘해지면 자연적으로 개선되기도 하지만
방치하면 평생 반점 남기도 해서 치료 받아야  

※어루러기 치료 & 관리 
-단순 피부염에 사용하는 광범위 피부 연고제 효과 없어
-원인균 없애는 항진균제 복용하거나 발라서 치료 
-피부 청결하게 유지
-땀이 차지 않게 통풍이 잘 되는 옷 착용 


기억하세요!
어루러기는 자주 재발하기 때문에 진료 후 치료를 받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도움말 : 가천대 길병원 피부과 김희주 교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