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1-21 15:22 (화)
‘뇌경색’ 위험 줄이려면 증상 느낀 후 ‘90일’ 관찰 중요
‘뇌경색’ 위험 줄이려면 증상 느낀 후 ‘90일’ 관찰 중요
  • 황서아 기자
  • 승인 2019.12.18 21: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뇌경색’ 위험 줄이려면 증상 느낀 후 ‘90일’ 관찰 중요 


※뇌혈관에 문제 생기는 ‘뇌졸중’
-뇌혈관 터지면 ‘뇌출혈’
-뇌혈관 막히면 ‘뇌경색’


언어‧행동장애 발생 & 생명 위협 
신속한 뇌혈관 치료 및 재활 프로그램 중요


뇌졸중 약 80% = 뇌경색

※뇌경색 의심 증상
-신체 한쪽 얼굴‧팔‧다리의 저림, 힘 빠짐, 마비  
-똑바로 걷기 힘든 균형 감각 이상
-시력 저하 및 사물이 겹쳐 보이는 복시  
-말을 하거나 알아듣는 것이 어려운 언어장애
-갑자기 발생하는 두통‧구토‧어지럼증  


뇌경색 환자 5명 중 1명 
‘미니 뇌졸중(일과성허혈성발작)’ 
뇌혈관 일시적으로 막혔다가 다시 뚫리며 증상 사라져 

하지만 

미니 뇌졸중 약 10% 
석 달 내에 재발!


미니 뇌졸중
증상 개선 되도 무심코 넘기지 말고
검사 받아야 위험 줄일 수 있어요 


※뇌졸중 예방하려면 기억하세요
-금연
-고혈압‧고혈당 조절  
-규칙적인 운동
-고지방‧짠 음식 자제 
-과일‧채소 충분히 섭취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