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2-23 21:43 (금)

힐팁 동영상 콘텐츠‘네이버 지식백과’ & ‘다음카카오 다음백과’에서도 만날 수 있습니다.

유럽 진출한 국산 토종 식중독 예방 VR게임
유럽 진출한 국산 토종 식중독 예방 VR게임
식약처 개발 ‘식중독잡GO’‧‧‧포르투갈어 사용국 진출
  • 최성민 기자
  • 승인 2018.04.05 1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부 산하 부처가 개발한 국산 토종 식중독 예방 가상현실(VR) 게임이 유럽에 보급된다.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류영진)는 어린이들이 손쉽게 식중독 예방법을 배울 수 있게 개발한 모바일 게임 ‘식중독잡GO’가 포르투갈어 사용국가에 보급된다고 5일 밝혔다.

이번 해외 서비스 제공은 제5차 한국‧포르투갈 경제공동위원회 식품안전 분야 협력사항으로, 포르투갈 식품안전경제청이 식중독잡GO 모바일 게임에 대한 사용 허가를 요청함에 따라 추진됐다.

포르투갈 정부는 오는 4월 10일 개최되는 포르투갈어 사용국 공동체(CPLP) 국가 포럼에서 식중독잡GO를 배포하고 세계 포르투갈어 사용 국가에 확산시킬 예정이다.

포르투갈어 사용국 공동체는 포르투갈어를 사용하는 국가 간의 친목과 단합을 다지기 위해 1996년 설립된 국제기구다. 정회원 8개 국가, 준회원 3개 국가로 구성됐다.

식중독잡GO는 지난해 5월 식약처가 개발한 증강현실(AR) 게임이다. 눈에 보이지 않는 식중독균을 사냥하며 식중독균의 특징과 식중독 예방 3대 요령인 손씻기‧익혀먹기‧끓여먹기를 게임을 통해 자연스럽게 익힐 수 있도록 했다.

한국식품위생안전성학회 지난해 발표한 식중독잡GO를 적용한 식중독 예방 교육‧홍보 사례 연구에 따르면 게임 체험자의 식중독 예방법 인지도가 53% 향상되고, 식중독 원인체 인지도도 2.1배 높아진 것으로 나타났다.

현재 식중독잡GO는 초등학교 정규수업 과정과 연계해 3‧4학년 보건‧체육수업에 활용하고 있다. 어린이집‧유치원에서도 누리과정과 연계해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를 통해 직접 찾아가는 교육 자료로 활용 중이다.

아울러 전국 지방자치단체, 음식업협회, 영양사협회, 조리사협회 등에 위생교육 자료로 활용토록 배포했다.

식약처는 “식중독잡GO를 영어로도 번역해 좀 더 많은 국가에서 활용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확산할 예정”이라며 “앞으로도 국민들이 식의약 안전 정책을 쉽고 재미있게 체험할 수 있는 콘텐츠를 개발해 보급하겠다”고 말했다.

식중독잡GO는 스마트폰에서 어플리케이션을 다운 받는 플레이스토어, 앱스토어 등에서 ‘식중독잡GO’를 검색한 후 다운 받아서 이용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