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13 23:21 (수)
김상진 교수. ‘소아 망막혈관질환’ 교과서 공동 집필
김상진 교수. ‘소아 망막혈관질환’ 교과서 공동 집필
“희귀 소아 안과질환 치료 경험 전세계 공유 희망”
  • 황운하 기자
  • 승인 2019.07.05 10: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서울병원 안과 김상진 교수가 최근 소아 망막혈관질환에 관한 교과서 ‘소아 망막혈관질환(Pediatric Retinal Vascular Diseases)’을 공동 집필했다.

스웨덴 웁살라 대학 소아망막질환 권위자이자 울리치 스판다우 안과 교수와 공동 집필한 이 교과서는 의과학전문 국제 출판사 스프링거(Springer)에서 발간했다.

소아 망막혈관질환은 드물게 발생하지만 적절한 진단과 치료가 어려워서 소아 실명의 주 원인 중 하나다.

김 교수는 이 책에서 미숙아망막병증을 비롯해 코츠병, 가족성 삼출성 유리체망막병증 등 희귀 소아 망막질환에 대해 진단부터 레이저 광응고술, 유리체절제술 등 치료에 이르기까지 저자들의 치료 경험과 최신 지견을 총망라했다.

김 교수는 인공지능을 이용한 미숙아망막병증 영상 진단법 개발 연구, 선천‧희귀 망막질환 유전자 연구, 줄기세포를 활용한 망막질환 치료법 개발 연구 등 활발한 진료와 연구에 참여하고 있다.

김 교수는 “소아 망막혈관질환은 성인 망막질환에 비해 드물고, 진단과 치료가 매우 까다롭다”며 “이번 공동 집필 교과서를 통해 세계 소아 망막질환을 진료하는 보다 많은 의료진들에게 치료 경험과 술기가 공유돼 환자들에게 희망을 줄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