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13 17:08 (금)
식중독균 나온 햄 ‘치킨스모크’ 회수
식중독균 나온 햄 ‘치킨스모크’ 회수
유통기한 2019년 7월 14일 표기 제품
  • 이충희 기자
  • 승인 2019.06.14 16: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중독균인 리스테리아 모노사이토제네스가 검출된 햄 제품 ‘치킨스모크’가 판매중단 됐다.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는 전라남도에서 유통 중인 식육가공품을 검사한 결과 ㈜체리부로 수옥지점이 제조·판매한 ‘치킨스모크’에서 리스테리아 모노사이토제네스가 나왔다고 14일 밝혔다.

식약처는 해당 제품을 판매중단 및 회수 조치했다. 회수 대상은 유통기한이 2019년 7월 14일로 표기된 제품이다. 식약처는 해당 제품을 구매한 소비자는 판매 또는 구입처에 반품해 줄 것을 당부했다.

식약처는 불량식품 신고전화(1399)를 운영하고 있다. 식품 관련 불법 행위를 목격하면 1399 또는 민원상담 전화 110으로 신고하면 된다.

스마트폰에선 ‘내손안(安) 식품안전정보’ 앱을 이용해 전국 어디서나 신고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