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4-25 17:12 (목)
유방암 치료 중 발생하는 식사 문제와 개선법
유방암 치료 중 발생하는 식사 문제와 개선법
  • 황서아 기자
  • 승인 2019.03.15 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방암 치료 중 발생하는 
식사 문제와 개선법 


한국 여성암 1위 
‘유방암’

모든 암이 그렇듯 
유방암 환자도 치료 과정 힘들어


방사선‧항암‧호르몬 요법 부작용으로 
다양한 식사 문제 겪어

-식욕 상실 
-구역‧구토‧메스꺼움  
-설사‧변비 
-입 속 불편감 -체중 증가

식사 힘들면 
치료 과정과 회복에 부정적이어서 관리 필요


①식욕 상실 
-유방암을 비롯해 암 환자들이 흔하게 겪는 증상
-암, 스트레스, 피로, 치료 부작용으로 발생 

※도움이 되는 식사법 

*식사량 줄이기
-하루 5~6회에 걸친 적은 량의 식사로 칼로리 보충

*음료 등 수분으로 배 채우지 않기 
-배고픔 덜 느끼게 하고, 식사량도 더 줄여  

*좋아하는 간식 섭취 
-케이크‧쿠키 같은 좋아하는 간식을 조금씩 즐기면 식욕 촉매제 역할 

*식사 전에 걷기 등 가벼운 운동을 하고 샤워하면 식욕 개선 

②구역‧구토 
-항암제‧방사선 등 유방암 치료 시 나타나는 일시적인 부작용 

※도움이 되는 식사법

*차갑거나 상온 상태 음식 섭취 
-음식이 따뜻하면 냄새가 많이 발생해서 구역‧구토 더 자극

*식사 할 땐 앉아서 
-식사를 할 땐 되도록 앉아서 하고, 식사 후에도 30분 정도 앉은 자세 유지

*생강 이용
-구역‧구토를 완화하기 위해 수세기 동안 사용된 식재료
-가루 또는 채 썬 것을 우려내 마시거나 음식 조리할 때 첨가

③입 속 불편감 
-항암제 치료는 입 속 염증, 구강 건조증 일으켜  

※도움이 되는 식사법

*부드러운 음식으로 식사 
-수프‧요구르트‧셔벗‧퓨레 등 부드러운 음식이 섭취하기 좋아 
-요구르트와 무가당 과일로 만든 과일 스무디는 좋은 영양식 

*입 속 자극하는 맵고, 짜고, 산성이 강한 음식 피하기 

④설사와 변비
-설사와 변비는 모든 암 치료의 흔한 부작용

※도움이 되는 식사법 

*액체 식단  
-소화관에 휴식 주기 위해 하루 정도는 사과주스, 맑은 국물, 차 같은 액체 식단 이용
-단백질과 영양소 보충 위해 닭가슴살 같은 섬유질 낮은 음식 첨가
 
*섬유질 많은 음식 피하기  
-통곡물‧생과일‧채소 같은 음식은 영양학적으로 좋아
-하지만 이런 음식에 함유된 불용성 섬유질은 소화관 자극 

*BRAT 식단 이용하기 
-BRAT는 바나나(Banana)‧쌀(Rice)‧애플소스(Applesauce)‧토스트(Toast)의 약자
-저섬유질 음식으로 대변을 단단하게 만들어서 설사에 도움

⑤체중 증가
-유방암 환자의 체중 증가는 항암‧호르몬 요법의 영향으로 발생하는 흔한 현상
-미국임상종양학회에 따르면 유방암 치료 받는 여성의 50~60%가 체중 늘어 

※도움이 되는 식사법 

*균형 잡힌 식판 만들기 
-식판 역할을 하는 접시의 반을 채소‧과일로 채우기
-접시의 나머지 4분의 1은 기름기 없는 저단백질 음식
-마지막 4분의 1은 통곡물로 구성 

*설탕이 든 음료 피하기
-달콤한 차, 레모네이드, 탄산음료 등 설탕이 많이 든 음료는 체중 증가의  원인

*영양소는 거의 없고 칼로리는 높은 크래커, 흰 빵 등 가공‧정제 식품 제한


암 치료 중 입맛을 되찾게 도움을 주는 방법은 
병원 의료진과 영양사의 도움을 받으면 좋습니다. 

(※참고 : Dubin Breast Center of Mount Sinai Hospital)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